플랜 뉴스

플랜, 코로나 19 기간 동안 아동들을 말라리아로부터 보호하도록 보장

2020.07.29 09:00:00

플랜, 코로나 19 기간 동안 아동들을 말라리아로부터 보호하도록 보장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에서 말라리아 예방 프로그램 진행



플랜은 코로나 19 위기 상황 속, 말라리아가 특히 많이 발생하는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에서 말라리아 예방 프로그램을 지속할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기니에서는 코로나 19로 인해 보건소가 문을 닫거나, 사람들이 치료를 받기 위해 집을 떠나는 것을 원하지 않게 되어 말라리아의 치료가 어려울 것이라는 우려가 있습니다. 플랜은 기니의 말라리아 예방과 통제가 힘들어지지 않도록, 정부 및 기니의 말라리아 관리 프로그램과 협력하고 있습니다. 


말라리아는 5살 미만의 아동들에게 가장 취약한 질병입니다. 그래서 플랜은 3개월에서 59개월 아동들에게 말라리아 예방약을 투여하기 위해 계절별 말라리아 캠페인을 시작했습니다. 


몇몇 부모들에게는 그들의 자녀가 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가 필요하기도 했습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제 아이들이 이러한 치료제를 사용하는 것에 반대했어요. 많은 루머들이 돌고 있고, 누군가는 이 약이 코로나 19에 걸리게 되는 약이라고 말했어요"

- 란신


        


이 캠페인은 임산부 치료를 포함하여 플랜의 말라리아 예방 서비스가 정상적으로 지속될 수 있도록 하고, 말라리아 환자가 효과적으로 관리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또한 코로나 19의 부정적인 영향을 억제합니다. 


"말라리아와 코로나 19는 발열, 두통, 무기력함 등 몇 가지 같은 증상을 공유해요. 그래서 말라리아 진단 검사결과를 확인할 때, 환자가 코로나 19에 걸렸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아요. 마찬가지로 코로나 19 음성 반응이 말라리아에 걸리지 않았다는 걸 의미하지도 않죠" 라고 시귀리 현의 보건국장이 말했습니다.


플랜의 이러한 지원이 없다면, 말라리아와 다른 질병들로 인한 사망률을 감소시켰던 최근 몇 년간의 발전이 사라질 수도 있을 것입니다.